지난주 화~수요일, 3월에 이렇게 많은 눈이 내릴꺼라고 생각을 못 해 봤다.
그 동안 따뜻한 남쪽 섬에서 살다가 북쪽으로 와서
눈이 쌓이는 모습을 보는 것만으로도 놀라웠는데...
3월에 눈이라니... 와우! 써프라이즈!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2월 27일 연휴에 하루는 쉬어야 함!
그래서 아파트에서 뒹굴뒹굴 하다가...
좁은 방이 답답하기도 하고해서 창문을 열어보았더니
하얀눈이 이쁘게 내리고 있었다. ^^


두리번~ 두리번~
아파트에서는 이미 눈으로 뒤덮여 있었다. ㅋ


한적한 곳에 위치해 있기도 하지만
나무도 많아서 풍경이 더 좋았던것 같다.


나중에 버려도 되는데... 눈도 밟아볼겸해서 나와
깨끗한 길에 발자국을 만들고 말았다. ㅋㅋㅋㅋ 뿌듯~


아무것도 없는 깨끗한 눈 위가 너무 이뻐보였다.


ㅋㅋ~ 한번쯤 해봐야겠지? ^^;;;;


갑자기 눈이 너무 많이 쏟아졌다.


나무 위에 소복하게 내린 눈이 이쁘다~


추워서 다시 방으로 돌아가면서 아쉬워서 층층마다 창문에서 밖을 바라봤다. ㅋ


꼭대기 5층! 와~ 이쁘다~ +_+)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얼마전 집에 내려갔다가, 요근래 글자들도 유난히 더 뿌옇게 보이고 해서 안과를 찾았다.
기존 끼고 있던 안경을 살펴보시고 내 눈의 상태를 살펴보시더니 새로운 처방전을 주셨다.
계속 다녀오던 병원이고 주변 인지도도 있는 병원이라 아무 의심없이 처방전을 받아들고는 안경점으로 향했다.

안경점에서 고심고심한 끝에 테를 고르고 안경을 맞췄다.
신이나서 룰루~ 랄라~ 하고 왔는데,
다음날 회사에 출근하고 모니터를 들여다 보는데 글자들이 뿌옇게 보이는게 아닌가...
ㅠ.,ㅠ 전에 안경보다 더 잘보여야 한다고 생각했는데,
전에 안경을 꼈을 때 선명하게 보이는 글자가, 새로 맞춘 안경을 썼을 때는 왜 뿌옇게 보이냥.
또 은근 끼는 순간 조금 어지러움도 느껴져서 난감했다.
혹시 내가 착각한것은 아닌가 라고 생각하고 퇴근시간에 안경을 다시 꼈는데,
기존에 잘 안 보였던 간판의 글자들은 선명하게 더 잘 보이는것 같기도 하고...
에휴=3 언제 또 집에 내려갔다 올 수 있을지....
내려갔다 올 때, 다시 한번 더 안과를 찾아야 할 것 같다.

어찌 학교를 다닐 때보다, 일을 시작하면서가 시력이 뚝뚝~ 떨어지고 있는것 같다.
난시가 점점 심해져서 어떻게 하면 좋을지...
직업이 직업인지라 계속 모니터를 보고 있어야 하는데...
뭔가 좋은 방법이 없을까낭~
신고
  1. Favicon of http://sorcerer.tistory.com BlogIcon SOrCErEr 2009.03.10 12:49 신고

    나이가 들면 시력은 안 떨어진다던데?
    노안으로 가는건 있을 수 있지만 말이야..(..)

    여튼 눈은 좀 이상하긴 하다.
    그냥 처방전만 받지 말고 질문을 하거나 설명을 듣거나 그래봐.

    • Favicon of http://yanan13.tistory.com BlogIcon 앵~ 2009.03.10 14:42 신고

      이번에 내려가게 되면~ 다시 한번 더 찾아가보려공~ ㅠㅠ

  2. Favicon of http://nanzang.org BlogIcon 과로인생 2009.03.10 12:54 신고

    안과는 영등포 김안과병원 추천~

    • Favicon of http://yanan13.tistory.com BlogIcon 앵~ 2009.03.10 14:42 신고

      어흑~ 한번 더 가보구~ 아니다 싶으면 옮겨야게쓰~

  3. Favicon of http://egg.pe.kr BlogIcon egg 2009.03.10 20:54 신고

    요즘 제 눈도 예전 같질 않아요.ㅡㅠ

    • Favicon of http://yanan13.tistory.com BlogIcon 앵~ 2009.03.11 15:45 신고

      어흑~ 계속 시력이 떨어지는것은 아닌지 걱정스러워요.
      우리 모두 관리 잘 합시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